회원로그인

건강클리닉
top
top
HOME > 건강 클리닉 > 당뇨병
당뇨병

당뇨병

성인성 당뇨병 환자들에게서 볼 수 있는, 혈당치의 급격한 변화와 만성적으로 높은 혈당치가 산화 스트레스에 미치는 영향의 차이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이준남 작성일12-12-22 05:46 조회3,318회 댓글0건

본문

                                 (JAMA, April 12, 2006)

    당뇨병 환자들에게 오는 각종 병발증들 중에 가장 심각한 것이 미세혈관에 오는 변화와 함께 높은 동맥경화증을 들 수 있다. 이에 대하여 많은 연구조사가 이루어진 바 있는데, 한결같이 높게 책정된 혈당치가 미세혈관에 오는 변화와 동맥경화를 초래하는데 가장 중요한 요소로 인정되고 있다.
     높게 책정된 혈당치는 조직의 당화를 촉진하는 등 다른 세 가지 통로에도 작용함으로 조직에 신진대사 상의 해로운 영향을 끼치게 되는 것이다. 즉 높게 책정된 혈당치가 산화 스트레스를 초래함으로 각종 병발증이 발생한다는 것이다.
    산화 스트레스는 내피세포(endothelial cell)에 가장 심각한 해를 초래하게 되는 결과 동맥에 나쁜 영향을 끼치게 되는 것이다.

    임상적인 측면에서 볼 때 높게 책정되어 있는 혈당치는 두 가지로 구분된다.
 한 가지는 만성적으로 높게 책정되어있는 혈당치이고, 다른 또 한 가지는 혈당치가 급격하게 올라가게 된 경우를 상정해 볼 수 있다.
    만성적으로 혈당이 높게 책정되어 있는 경우에는 헤모글로빈 A1c에 반영된다.
 그러나 혈당치가 급격하게 올라가게 되는 상태는 이를 측정하기가 쉽지 않은데, 요즈음 새롭게 개발된 지속적인 혈당치 측정장치에 의해서 이를 알 수 있게되었다.

   여기에 소변으로 배설되는 산화 스트레스 대사물질인 F2 아이소프로스테인 8-아이소 프로스타글랜딘 F2알파(8-iso PGF2alpha)를 측정함으로 혈당치의 수준과 산화의 정도를 측정할 수 있었다.
    위와 같은 장치를 해 놓은 배경으로 연구조사를 실시한 결과 다음과 같은 결론을 추출할 수 있었다.

코멘트 : 정상적인 사람들에 비해서 성인성 당뇨병 환자들의 소변에 8-iso PGF2알파의 수준이 현저하게 높게 측정되었다. 또한 급격하게 혈당치가 높게 올라간 사람들은 소변의 8-iso PGF2알파 치와 밀접한 상관관계를 보여준 반면에 헤모글로빈 A1c로 대표되는 만성으로 높게 책정된 혈당치와의 사이에는 별다른 상관관계를 찾아볼 수가 없었다.

결론적으로 말한다면, 급격한 혈당치의 상승은 산화 스트레스와 밀접한 상관관계를 갖고있음이 밝혀진 것이다. 

   반면에 장기적으로 높은 혈당에 노출되어있는 상태에서는 앞과 같은 결론을 도출할 수가 없었다. 이 연구조사는 그 나름대로의 약점을 보여주고 있지만, 당뇨병에 의한 병발증 발생이 주로 높은 혈당치와 상관관계를 갖고있음에 비추어 볼 때 앞으로 이 방면의 연구조사 더 이루어질 것으로 판단되고 있다.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