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백세인클럽
title image
HOME > 후원/제휴 문의
후원/제휴 문의

본문

쏘나타 계약대수 1만4000대 돌파..역대 2위[42]

  • LV 1 어안탁황효림NaT
  • 추천 0
  • 조회 264
  • 후원
  • 2019.07.22 10:30
<p style="TEXT-ALIGN: center"><a class="defaultDOMWindow" href="#inlineContent"><img alt="클릭하시면 원본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class="tx-daum-image" height="220" onclick="image_pop(this.width,this.height,this.src);" src="https://file1.bobaedream.co.kr/news/2014/03/20/10/GA0532a407736e16.jpg" style="FLOAT: none; CLEAR: none" width="560"/></a><br/>LF쏘나타 렌더링 이미지(사진=현대차)</p>
<p> </p>
<p> 지난 5일부터 사전계약을 받고 있는 현대자동의 'LF쏘나타' 계약대수가 1만4000대를 넘어섰다. 'YF쏘나타'에 이어 역대 2위에 해당하는 수치다. </p>
<p> </p>
<p> 현대자동차는 19일 'LF쏘나타' 계약대수가 영입일수 10일 만에 1만4000대(18일 기준)를 돌파했다고 밝혔다. </p>
<p> </p>
<p> 사전계약을 받은 지 사흘 만에 1만대에 도달한 뒤 다소 둔화되기는 했지만 꾸준한 계약이 이뤄지고 있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이는 'YF쏘나타'가 계약일수 3일 만에 1만2787대라는 유례없는 기록을 세운 데는 다소 못미치지만 그 다음으로 많은 것이다. </p>
<p> </p>
<p> 당시 정부가 신차 구입시 개별소비세와 취득·등록세 70% 감면혜택을 주는 등 특수한 요인이 있었고 지금처럼 수입 중형차의 공세도 거세지 않았다는 점을 감안할 때 의미가 적지 않다.</p>
<p> </p>
<p> 특히 지난 17일 'LF쏘나타'의 연비가 당초 12.6㎞/ℓ보다 낮은 12.1㎞/ℓ로 정정됐음에도 불구하고 계약을 취소하거나 계약추이에 변화가 오지 않았다고 현대차는 밝혔다. </p>
<p> </p>
<p> 현대차 관계자는 "연비가 최초 공개 때보다 낮아진 데 대한 소비자들의 반응을 꾸준히 모니터링하고 계약고객을 대상으로 설명하고 있다"며 "크게 달라진 것 없다"고 말했다. </p>
<p> </p>
<p> 이는 '쏘나타' 고객들이 연비보다 온가족이 함께 타는 패밀리세단으로서의 안전성과 정제된 디자인 등을 고려해 선택하기 때문이라는 게 현대차의 분석이다. 즉 '쏘나타' 구매를 결정하는 요인 중 연비가 차지하는 부분이 상대적으로 안전성이나 디자인에 밀렸다는 얘기다.</p>
<p> </p>
<p> 'YF쏘나타'가 튀는 디자인으로 인해 상대적으로 젊은 고객층이 선호했다면 'LF쏘나타'는 특정 연령대보다 전 연령대에 고루 팔리는 점도 특징이다. </p>
<p> </p>
<p> 회사 관계자는 "고객군을 딱히 특정할 수 없을 정도로 20~50대까지 다양하게 분포하는 등 두드러진 특성은 없다"고 말했다. </p>
<p> </p>
<p> 현대차는 'LF쏘나타'를 오는 24일 출시할 예정이며 현재 추세라면 다음 주말에는 2만대 돌파가 무난할 것으로 예상된다. 현대차는 가솔린모델이 시장에 안착한 뒤 터보, 다운사이징, 디젤 등 여러 파생모델을 내놓는 방안도 검토 중이다. </p>
<p> </p><div style='position: absolute; left: -7777px; top: -7777px;' class='sound_only display-none wfsr ui-helper-hidden'><a href='http://mynote10.naverbest.com'>갤럭시노트10,노트10,갤럭시노트10비교,갤럭시노트10통신사,갤럭시노트10사은품,노트10사전예약</a></div>

추천 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다음요즘 싸이공감 네이트온 쪽지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댓글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