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건강과 암 > 암이란
암이란 

 
암이란?
LV 2 백세인클럽
면역성에 대해서 알아보려는 노력의 일환으로 암에 대한 언급을 하지 않을 수가 없다. 왜냐하면, 암발생과 암예방에는 면역성이 절대로 중요하기 때문이다. 암에 대한 이해를 하게되면 면역성에 대한 이해를 하기 쉬어질 것이다.
 
  암발생은 크게 두 가지로 나누어서 생각할 수 있다.
 
 첫째는 발암과정이고, 둘째는 면역성의 문제인 것이다.
 
  발암과정은 유전인자와 발암물질로 나누어서 생각할 수 있지만, 면역성이 활발하게 작용할 때는 우선 암으로 발전하기도 어려울 뿐 아니라 이 과정을 거친 후 암이 시작되었다고 하더라도 진정한 암으로까지 발전하기가 어렵게 된다. 다음 단계로 설령 암으로 발전하더라도 임상적인 암으로 암이 자라는데까지는 더 긴 시간이 걸리게 된다. 이 기간 동안에도 면역성이 암에 작용하여 암이 자라는 것을 억제하게 된다.
 
  따라서 암에 대한 예방과 치료도 두 가지로 나누어 암에 대한 접근을 해야한다.
 
 첫째는 발암과정에 대한 조처이고, 둘째는 면역성에 대한 조처라고 할 수 있다.
 
  모든 암은 세포 하나로부터 시작된다.
 
  학자들은 한 세포가 암으로 나타나는데는 많은 시간이 걸린다고 말하고 있다. 경우에 따라서는 일생을 걸려서 암으로 나타나게 된다. 더 심한 경우에는 암인자(온코젠, oncogene)가 다음 세대로까지 전달되기도 한다.
 
  따라서 암에 대한 연구조사를 하기가 쉽지 않다. 물론 동물들을 통한 암에 대한 연구조사는 계속하고 있지만 동물에서 관찰된 것이 그대로 사람에게도 적용된다는 확증은 없다. 따라서 사람에게서 발생되는 암에 대한 연구를 하기가 어렵다는 것은 쉽게 짐작할 수 있게된다.
 
  따라서 암에 관한 연구조사는 인구조사를 통하는 방법이 많이 사용되고 있다. 인구조사란 어떤 지역에 살고있는 사람들의 생활습성을 조사해서 생활습성의 내용과 암발생 사이의 상관관계를 알아내는 방법이다. 상당한 사실을 찾아 내게된다.
 
  그러나 이 방법도 어디까지나 근사치에 가까운 추정일 따름이다. 사람을 통한 이중맹검법을 사용해서 암발생에 대한 직접적인 연구조사는 그리 쉽지 않다. 암에 걸리는 시간이 너무나 길기 때문이다.
 
  한 세포로부터 암이 발생해서 오랜 세월을 거쳐야 암이라는 병으로 나타나게 된다는 말은 암은 원칙적으로 노인들에게 오는 병이라는 말과 그 뜻을 같이하고 있다. 암의 시작은 훨씬 젊었을 때 했겠지만 한 세포가 암이라는 병으로까지 발전하는 데에는 보통 수십 년이 걸리기 때문이다.
 
  물론 젊은이 심지어는 어린이들에게도 암이 발생한다. 그러나 어린이나 젊은이들에게 발생하는 암들은 특정한 것들이 대부분이다.
  예를 든다면, 어린이들에게 발생하는 암으로는 백혈병과 뇌나 신경에 오는 암이 대부분이다. 이에 대한 설명을 충분히 할 수는 없지만, 짐작으로는 한참 자라나는 어린이들의 골수와 신경 조직이 자라기 위해 자주 분열하는데 이때 이런 기관에 암이 발생할 수 있다고 보여진다.
 
  젊은이들에게 나타나는 암종류도 대개는 한정되어 있다. 근육이나 남자의 경우 고환에 암이 발생하는데 마찬가지 방법으로 설명하고 있다.
 
  그러나 대부분의 암들, 예를 든다면, 유방암, 자궁암, 난소암, 대장암, 위암, 간암 및 전립선암 등은 최소한 중년 이상 지난 다음에 나타나는 암들이다. 물론 더 젊은 나이에 앞의 암들이 발생하기도 하지만 이는 예외의 경우라고 칠 수 있다.
 
  전에 비해서 암발생이 더 빈번해지는 것은 사실이다. 100년 전 미국인들의 사망진단서에 암으로 기재된 경우는 전체 사망률의 3%가 넘지 않았다. 그러나 현재는 23% 내외를 기록하고 있다.
 
  물론 전에 비해서 진단기술이 더 발달되어 있어 암을 발견해내는데 어려움이 거의 없기 때문이다. 전에는 암에 관한 한 많은 오진이 있었다고 믿어지고 있다. 그러나 그런 사실 한가지로 7배 이상 늘어난 암발생을 설명하기는 어렵다. 전에 비해서 암발생이 극적으로 늘어난 것은 사실이다.
 
  이에 대하여는 다음의 두 가지 설명이 가능해진다.
 
  첫째, 사람들이 전에 없이 오래 산다는 것이다. 원칙적으로 암이란 노인들의 병이라고 했다. 따라서 점점 오래 사는 사람들에게 암발생이 늘어나는 것은 당연하다고 보아도 될 것이다.
  둘째로, 환경오염이 점점 심해지고 이를 중화시킬 수 있는 음식물이 전과 같지 않다는 점에도 문제가 있다는 것이다. 아무리 오래 사는 사람들에게 발생하는 것이 암이라고 하더라도 튼튼한 면역성만 갖고있다면, 별문제가 없이 암에 대한 대비가 될 것이다. 그러나 오래는 살지만 면역성이 전과 같지않게 떨어지게 되는데 심각한 문제가 있는 것이다.
 
면역성이 전과 같지않은 가장 큰 원인은 환경오염과 희석된 음식물을 섭취해야하기 때문이다. 면역성을 튼튼하게 만들어 주는데 가장 중요한 것이 음식물인데, 그 음식물이 전과 같지않게 되면서 그 내용물이 희석되어 빈약한 영양상태가 되기 때문이라는 설명이 가능해진다.
 
 
 
          네이트온 쪽지보내기